개울가에서 빨래하시는 할머니. 깨끗한 물이 쉼없이 흐르고, 


빨래방망이질소리와 계곡물소리에 듣는 이의 마음도 씻는다.


 

 

 


 

 

 

 

 

 

 



빨래터의 휴식...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네 빨래터  (0) 2015.05.21
똥뙈지  (0) 2015.05.21
낫갈기  (0) 2015.05.21
떠나요, 기차타고!!  (0) 2015.05.21
by crevasses 2015. 5. 21. 19:19
| 1 2 3 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