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내기가 끝난 당촌마을 봄풍경 









모내기가 끝나고 남은 모는 버리지 않고 논 한 귀퉁이에 놔둔다.


열을 맞춰 심은 모가 뜨거나 죽었을 때 남아있는 이 여분의 모로 보충한다. 











돌미나리 









'한국민족문화 > 우리땅 시간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백두대간 여름이야기  (0) 2016.07.11
봄을 기억하다  (0) 2016.03.14
한국의 허수아비  (0) 2015.10.19
창경궁 나무이야기  (0) 2015.08.16
구례 당촌마을 봄풍경  (0) 2015.05.19
정월대보름 우리 민속이야기  (0) 2013.02.20
by crevasses 2015. 5. 19. 17:16